예언의 신 읽기:
   
   
   
   
   
   
   
     
 
 
 
 
 
하늘의 호위자
“주께서 내 곁에 서서 나를 강건케 하심은 나로 말미암아 전도의 말씀이 온전히 전파되어 이방인으로 듣게 하려 하심이니.” 딤후 4:17
바울이 심문을 받기 위하여 네로 황제 앞에 끌려갔을 때 그것은 이미 그의 사형이 가까웠다는 전망을 암시했다. …로마에 있던 그리스도인들 중 아무도 그 시련의 시기에 그의 곁에 서고자 나서는 사람이 없었다. …네로 앞에 선 바울-그것은 얼마나 극적인 대조인가!…네로의 이름은 온 세상을 두려워 떨게 하였다. 그의 노여움을 사면 번영과 자유와 생명을 잃어버렸다. 그가 한 번 이마를 찌푸리면 사람들은 그것을 전염병보다도 더 두려워했다. 돈도 친구도 누구의 조언도 없이 나이 많은 그 죄수는 네로 앞에 서있었다. 그 네로의 얼굴은 그의 속에 우굴 대는 정욕의 수치스러운 모습을 그대로 지니고 있었다. 반면에 고소당한 죄수(바울)의 얼굴은 마음에 하나님의 평화가 깃들어 있음을 말해줬다. (행적 492-494) 백성들과 그 재판장은 놀라움으로 그를 바라보았다. 그들은 여러 심문 광경을 보아왔고 수많은 죄수들을 보아왔다. 그러나 그처럼 거룩하고 침착한 모습을 지닌 사람은 한 번도 본 일이 없었다. …그의 말은 가장 딱딱하게 굳은 사람의 심금까지도 울려주었다. 확신시켜주는 명백한 진리가 오류를 전복하였다. …이 기회에 한 말들은 나라들을 동요시킬 것이었다. … 그는 불충실한 자들 사이에 충성스러운 하나님의 대표자로 서있었다. 그의 목소리는 마치 하늘에서 들려오는 음성 같았다. …그의 말은 전쟁의 소란 위에 울려 퍼지는 승리의 함성과도 같았다. (영문 시조 1906. 12. 5)
  
   
     
 
바울이 십자가를 높임
천막을 제조하는 복음 전도자
유익한 모닥불
젊었을 때에
어려서부터
영적인 아들
횃불을 전달함
낙심자가 용기를 회복함
마가와 데마
주인과 종
우리 앞에 놓인 경주
기쁨의 소리
푯대를 향하여
가이사에게
하늘의 호위자
선한 싸움
“서로 사랑하라”
안팎의 위험들
마음과 생애가 순결함
어둠 저편에 영광이
열두 제자 중 마지막
추방되어 하나님과 동행함
항상 무장을 갖추고 있으라
“여호와께서 여기까지 우리를 도우셨다”
하나님께 영광을
고상한 모본들
그리스도 안에서 모든 일을
우리는 실망할 필요가 없다
하나님께서는 그 백성을 기억하심
첫째 둘 것은 첫째로
나를 위한 하나님의 계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