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언의 신 읽기:
   
   
   
   
   
   
   
     
 
 
 
 
 
하나님의 작업장에서
“너희도 산돌같이 신령한 집으로 세워지고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하나님이 기쁘게 받으실 신령한 제사를 드릴 거룩한 제사장이 될찌니라” (벧전 2:5)
하나님의 말씀은 하나님의 자녀들을 세상에서 분리시키는 강한 칼로서 봉사해 왔다. 그들이 세상의 채석장에서 나올 때에는 거친 돌들로써 하나님의 영광스러운 전(殿) 가운데 한 장소를 위하여 적당치 못하였다. 그러나 그들이 귀중하고 받으실만한 돌이 되기 위하여 깎기고 다듬어지고 갈리도록 주의 작업장으로 옮겨진다. 하늘 전을 위하여 이러한 준비의 사업은 은혜의 시기 동안 계속 진행된다. 우리는 본성적으로 우리 자신의 길과 의지대로 나가고자 하는 욕망으로 기울여지나 그리스도의 변화시키는 은혜가 우리의 마음을 붙들 때에 우리의 심령은 “오! 주님이여 나로 무엇을 하게 하시려나이까”라고 질문하게 된다. 하나님의 영이 우리 속에 작용할 때에 우리는 주님의 선하신 기뻐하심대로 행하도록 인도함을 받을 것이며 마음과 행동에는 순종이 있게 된다.… 그리스도인들은 하나님의 귀족이 되어서 영혼의 대원수에게 노예로 굴복할 것이 아니라 자신들을 하나님께 묶어 그들이 사랑하는 고상하며 들림을 받은 그분으로부터 영감을 받아야 한다. 하나님을 사랑하는 영혼은 의심의 안개 위로 높이 솟을 것이다. 그리하여 그는 밝고 넓으며 깊고 산 경험을 가져 온유하게 되며 그리스도처럼 될 것이다. 그의 영혼은 하나님께 위탁되어 하나님 안에서 그리스도와 더불어 감춰진바 될 것이다. 우리는 주님의 영적 성전 가운데서 어떤 자리를 차지해야 하는바 중요한 질문은 우리가 큰 돌인가 혹은 작은 돌인가가 아니요 하나님께서 우리를 닭아 당신의 영광을 위하여 빛을 발할 수 있도록 우리 자신을 하나님께 복종시켰는가가 문제이다.(RH May 19, 1891)
  
   
     
 
흠 있는 사곡한 종류
그대가 공언하는 대로 생애하라
개인의 사업
그리스도의 공로로 말미암는 완전함
거룩함의 과학
그리스도 안에 거함
참된 열매를 맺음
우리 앞에 영광스러운 가능성
도달하기에 제한이 없는 높이
그리스도의 귀중성
우리말의 감화
거룩한 청취자
자제에 있어서 우리의 모범
교만이 없는 위엄(威嚴)
침착함으로써 기뻐함
말할 수 없는…즐거움으로
하나님의 돌보심 아래
천연계의 음성
사면에 하나님의 사랑에 대한 표식들
하나님의 위대함의 증거
준비의 날에
천연계를 통하여 천연계의 하나님께로
가정에서 하나님을 높임
하나님의 작업장에서
하나님의 신령한 성전
그리스도의 정병들
우리의 제자 된 증거
빛이 비치는 곳으로 오라
힘의 생애
그리스도를 모방함
은혜는 교육자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