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언의 신 읽기:
   
   
   
   
   
   
   
     
 
 
 
 
 
하나님의 은혜
“내가 복음을 전할지라도 자랑할 것이 없음은 내가 부득불 할 일임이라” 고전 9: 16
참된 회개는 우리로 날마다 하나님과 교통하게 한다. 우리 앞에는 직면해야 할 시험이 기다리고 있을 것이며 강한 물결이 우리를 하나님으로부터 끌어내어 하나님을 모르던 이전의 무관심하고 죄 된 상태로 되돌리고자 할 것이다. 어떤 인간의 마음도 하나님의 은혜가 없이는 담대히 설 수 없으며 어떤 인간도 스스로를 돌보지 않고 주님께서 그를 지켜 주지 않는 한 계속 회심한 상태로 남아 있을 수 없다. 심령이 하나님을 굳게 붙잡지 않으며 하나님께서 그를 굳게 붙들어 주시지 않는 한 그는 자만심에 빠져 자신을 높이게 되어 필경에는 비틀거리다가 넘어질 것이다. 바울은 믿음을 통하여 하나님의 능력을 의지하였다. 그는 겸손하게 “이제는 내가 산 것이 아니요 내 안에 그리스도께서 사신 것이라”(갈 2: 20)고 외쳤다. “그러므로 내가 달음질하기를 향방 없는 것 같이 아니하고 싸우기를 허공을 치는 것 같아 아니하여 내가 내 몸을 쳐 복종하게 함은 내가 나에게 전파한 후에 자기가 도리어 버림이 될까 두려워함이로다”(고전 9: 26, 27). 바울은 자신의 악한 성벽이 자신을 거스르지 않을까 하고 항상 염려하였다. 그리하여 그는 제어할 길이 없는 식욕과 정욕을 단호히 저항함으로 끊임없이 싸움을 하였다. 만일 그처럼 위대한 사도가 자신의 약점을 알고 두려워하였을 것 같으면 감히 어느 누가 자신을 신뢰하고 자랑할 만한 권리를 가졌다고 하겠는가? 우리는 우리가 자만심과 자신감을 느끼는 그 순간에 수치스러운 파멸의 위험에 처하게 된다. 엄습해 오는 죄를 대항하여 설 수 있는 우리의 유일하고도 확실한 방어책은 기도, 곧 날마다 순간마다 드리는 기도이다. 한 날은 열렬하다가도 다음 날은 부주의 하는 그런 기도가 아니라 하나님과 더불어 교통함으로 힘을 얻게 되는, 방심하지 않는 가운데 드리는 진지한 기도이다. 기도는 정말 필요한 요소이다. 그러므로 우리는 기도하고 싶은 느낌이 들 때까지 기다리지 말고 기도를 하고 싶거나 싶지 않거나 간에 열렬하게 기도해야 한다. 하늘은 우리의 기도를 듣고자 귀를 기울이고 있다. 기도는 우리의 감사와 하나님의 축복을 위한 영혼의 열망을 그분의 보좌에 상달케 하는 통로이다(서신 52. 1874).
  
   
     
 
주기 위하여 받음
우리의 교훈을 위해 기록됨
천사보다 더 큰 특권을 누림
보이지 않는 원수들
진리로 인도하는 안내자
정복자가 될 수 있음
교만은 넘어짐의 앞잡이임
“네 믿음이 떨어지지 않기를…”
죄의 용서에 대한 확신
그리스도는 한분이심
항상 침착하라
현대의 그리스도인
말을 조심함
그리스도의 사랑을 배양하라
만일 유대가 회개하였더라면 …
성경 말씀대로 예수님을 받아들임
모든 사람은 형제임
실수한 형제를 멸시하지 말라
이 세상에서 천국을 건설함
길 되신 그리스도
인격을 가지신 하나님
사망에서 생명으로 옮기어짐
하나님은 항상 우리와 함께 계심
하나님의 동역 자
하나님의 은혜
하나님의 끊임없는 호소
작은 일도 게을리 하지 말라
“푯대를 향하여”
우리가 해야 할 일
위대한 사업